황씨신문

아, 저..

  • empty 편지쓰기
  • 2002년 5월 10일 (금) 16:05
  • 326
여기 글 쓰는 것은 처음인데요....
카드캡터 체리 스페셜 엔딩송을 요즘은 즐겨 듣고 있는데... 가사가 길어서 여기 와서 봤었거든요? 그런데 맨처음에 네가(?) 부르던이라고 써 놓으셨는데, 아무래도 계속 들어보니까 '즐겨 부르던'인 것 같아서요... 음... 첫부분이 하도 빨리 지나가서 잘 듣지는 못했지만 그 곡만 20~30번 듣다 보니 '즐겨'로 들리는군요.
어떻게 생각하세요?
수정/삭제
쓰기 목록
미만부 spampois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