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씨신문

님의 얼굴

황씨신문 (http://sulfur.pe.kr)
한용운
님의 얼굴을 「어여쁘다」고 하는 말은 적당한 말이 아닙니다.
어여쁘다는 말은 인간 사람의 얼굴에 대한 말이요, 님은 인간의 것이라고 할 수가 없을 만치 어여쁜 까닭입니다.

자연은 어찌하여 그렇게 어여쁜 님을 인간으로 보냈는지, 아무리 생각하여도 알 수가 없습니다.
알겄습니다. 자연의 가운데에는 님의 짝이 될 만한 무엇이 없는 까닭입니다.

님의 입술 같은 연꽃이 어데 있어요. 님의 살빛 같은 백옥이 어데 있어요.
봄 호수에서 님의 눈결 같은 잔물결을 보았습니까. 아침볕에서 님의 미소 같은 방향(芳香)을 들었습니까.
천국의 음악은 님의 노래의 반향(反響)입니다. 아름다운 별들은 님의 눈빛의 화현(化現)입니다.

아아 나는 님의 그림자여요.
님은 님의 그림자밖에는 비길 만한 것이 없습니다.
님의 얼굴을 어여쁘다고 하는 말은 적당한 말이 아닙니다.

이 시를 보는데 딱 JYJ 김재중이 떠올랐다.

미만부

새 글

  1. 로터스프로그, 게임브루어 반갑데이 8/10 (수)
  2. 무지개 해적단 (Rainbow Pirates) *
  3. 모르툼: 메디벌 디텍티브 (Mortum: Medieval Detective) *
  4. 임페리얼 스팀 (Imperial Steam) *
  5. 캐시 어 캐치 (Cash-a-Catch) *
  6. 코보게 2022년 8월 8일 소식지
  7. 캐노피 출시 특가 8/8 (월) ~
  8. 블랙 스토리즈: 폭망한 사건들 (Black Stories: Epic Fails Edition) *
  9. 블랙 스토리즈: 운수 나쁜 날 (Black Stories: Shit Happens Edition) *
  10. 블랙 스토리즈: 황당한 죽음 (Black Stories: Funny Death Editio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