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씨신문

소년

황씨신문 (http://sulfur.pe.kr)
윤동주

여기저기서 단풍잎 같은 슬픈 가을이 뚝뚝 떨어진다. 단풍잎 떨어져 나온 자리마다 봄을 마련해 놓고 나뭇가지 위에 하늘이 펼쳐 있다. 가만히 하늘을 들여다보려면 눈썹에 파란 물감이 든다. 두 손으로 따뜻한 볼을 씃어 보면 손바닥에도 파란 물감이 묻어난다. 다시 손바닥을 들여다본다. 손금에는 맑은 강물이 흐르고, 맑은 강물이 흐르고, 강물 속에는 사랑처럼 슬픈 얼굴 ― 아름다운 순이의 얼굴이 어린다. 소년은 황홀히 눈을 감아 본다. 그래도 맑은 강물은 흘러 사랑처럼 슬픈 얼굴 ― 아름다운 순이의 얼굴은 어린다.

(1939)
목록
미만부

새 글

  1. 18Korea 확장 여행과 기차 선주문 10/21 (목) ~ 11/10 (수)
  2. 보드엠 이 주의 특가 10/21 (목) ~ 10/28 (목) 낮 12시
  3. 보드피아, 네이버 스토어로 완전히 옮김
  4. 팝콘 기습특가 10/20 (수)
  5. 이야기 재단사 출시 특가 10/20 (수) ~ 10/26 (화)
  6. 13일의 금요일 출시 특가 10/20 (수) ~ 10/26 (화)
  7. 행복한바오밥, 48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 참가 10/20 (수) ~ 10/23 (토)
  8. 글렌 모어 연대기 규칙서 오류 안내
  9. 클루 라이어 에디션 출시
  10. 서커스타 출시 특가 10/19 (화) ~ 10/31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