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씨신문

2013년 4월 22일

구피

어쩌다 보니 구피를 키우게 됐다. 엄마는 붕어라고 부르신다. 한번도 구피라고 부른 적 없다.

2012.10.08
물고기 10마리가 생겼다
2012.10.10
나갔다 왔더니... 어항에 죽음이 다녀가셨네
2012.10.12
내가 잠든 사이에... 어항에 죽음이 또 다녀가셨어
2012.10.14
어항에 죽음이 또 다녀갔어. 1시간 전까지만 해도 움직였는데...
2012.11.01
어항에 또 죽음이 가녀갔다. 몸집도 작고 잘 먹지도 않는 것 같았고 늘 따로 놀았는데...
2013.03.25
구피가 새끼를 낳았다 4마리
2013.04.29
새끼 8마리를 또 낳았다.
2013.05.16
새끼를 밴 암놈 한 마리가 새로 왔다.
2013.06.13
30cm 큐브 어항 도착
2013.09.11
네온 테트라 10마리 사왔다. 엄마가 송사리 사왔냐고 하셨어.
2013.09.26
코리도라스 팬더 3마리랑 생이생우 11마리 사왔다.
2013.10.06
처음으로 구피가 병들어 죽었다. 꼬리가 좀 이상한 게 아니라 병든 거라는 걸 진작 알아챘더라면 고칠 수 있지 않았을까. 아파하는 거 힘들어하는 거 눈에 보였는데도 해줄 수 있는 게 소금욕밖에 없어서 미안 ㅠㅠ
2013.11.09
새우 새끼 발견!
뉴트리노 | 황씨신문
글 주소 복사하기 sulfur.pe.kr/tn

펌 금지

목록
제목 본문
다음목록
미만부

새 글

  1. 러브 레터 2017 (연애편지; Love Letter)
  2. 스프롤로폴리스 (Sprawlopolis)
  3. 피츠 확장 (FITS Board Expansion)
  4. 피츠 (FITS)
  5. 보틀 임프 (The Bottle Imp)
  6. 페이퍼 사파리 (Paper Safari)
  7. 헥스피드 (Hexxpeed)
  8. 몬스터 스매시 (Monster Smash)
  9. 제르츠 (ZÈRTZ)
  10. 짜르 (TZA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