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씨신문

2006년 7월 26일

[여름 특집] 미용실 이름에 이런 건 어떨까?

긴 머리카락을 짧게 자르거나 커트를 칠 때 우리는 흔히 이렇게 말한다.

나, 머리 잘랐어.

머리를 좀 더 짧게 칠 걸 그랬나?

머리카락이라는 낱말 대신 머리라는 낱말을 쓰는 것이긴 하지만, 말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자면 이건 무척이나 섬뜩한 표현이다. 그래서 문득 떠오른 게 아주 획기적인 미용실 이름이다. 바로 단두대.

이 미용실이 있는 동네에선 다음과 같은 대화를 들을 수 있게 될 것이다.

머리 잘 잘랐네. 어디서 잘랐니?

응, 단두대.

다음과 같은 대화도 있을 것이다.

내 머리가 많이 지저분한가?

그래, 머리가 그게 뭐니? 저기 단두대에 가서 머리 좀 짧게 쳐달라고 해.

이 미용실이 장사가 잘 될지 어떨지는 모르겠다.

목록
미만부

새 글

  1. 글룸헤이븐 스타필드 고양점 예약 판매
  2. 보드엠TV 생방송 특가 - 좀비사이드 흑사병 + 확장 울프스버그
  3. 서먼게임즈, 보드엠 한글판 신작 소식
  4. 보드피아 가정의 달 특가 판매 4/20 ~ 5/5
  5. 팝콘 소식지 2021년 4월호
  6. 신비아파트 톡톡 우드맨 출시 특가
  7. 놀러와요! 동물 서커스 (Animal Circus) *
  8. 언더워터 항해기 (Бином; Binome) *
  9. 미크로마크로 2쇄 특가 판매 ~ 5/5 (수)
  10. 듄 임페리움 출시 특가 4/20 (화) ~ 4/21